배우 장근석(31)이 오는 16일 입대한다. 그는 현역이 아닌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게 된다.

소속사 트리제이컴퍼니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장근석이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양극성 장애(조울증)’ 사유로 4급 병역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오는 16일 입소 후 병역의 의무를 이행하게 됐다”며 “사회복무요원으로 2년간 대체복무 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에 따르면 장근석은 2011년 한 대학병원에서 양극성 장애 진단을 받았다. 이후 수차례 이뤄진 신체검사에서 재검 대상이라는 판정이 내려졌다. 소속사는 “이 과정에서 장근석이 입대 연기를 요청한 적은 없었으며, 재검 요구를 성실히 이행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개인 정보이고 배우의 건강 상태를 밝히는 것 자체가 조심스럽지만, 장근석이 팬들의 관심으로 성장했고 사랑으로 존재한다는 것을 알고 있어 대중에게 명확히 공개하는 것이 책임이며 도리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다음은 보도자료 전문.

안녕하세요. 트리제이 컴퍼니입니다.
배우 장근석의 군 입대 관련한 공식입장을 전합니다.

장근석은 병무청 신체검사에서 ‘양극성 장애(조울증)’ 사유로 4급 병역 판정을 받아, 오는 7월 16일 입소 후 병역의 의무를 이행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따라 사회복무요원으로 2년간 대체복무 할 예정입니다.

당일 혼잡 등 많은 분들께 누를 끼치지 않을까 염려되어 이를 알리지 않고 조용히 병역 의무를 이행하려 했으나, 지난 27년간 곁에서 끌어주었던 팬 분들께 직접 소식을 전하고 싶다는 본인 의견을 존중해 홈페이지에 직접 인사 글을 올린 후 공식 입장을 전하느라 늦어지게 된 점 양해 말씀 부탁드립니다.

장근석은 지난 2011년 대학병원에서 처음 ‘양극성 장애’ 진단을 받았고 이후 시행된 모든 재신체검사에서 재검 대상 판정을 받아 왔습니다. 이 과정에 있어 배우 측 입대 연기 요청은 없었으며, 병무청의 재검 요구를 성실히 이행했습니다. 그리고 최근 4급 사회복무요원 소집 대상으로 최종 병역 처분을 받았습니다.

신체 등급 사유는 개인 정보에 해당합니다. 배우의 건강 상태를 밝히는 것 자체가 조심스러운 부분입니다. 그러나 장근석은 팬들의 관심으로 성장했고 사랑으로 존재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습니다. 따라서 지극히 개인적인 문제라 할지라도 대중에게 명확히 공개하는 게 책임이며 도리라고 생각했습니다.

박지훈 기자 lucidfall@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