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

배우 박해진이 소방관과 소방 안전에 대한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

박해진의 소속사 마운틴 무브먼트는 9일 박해진이 소방안전홍보 영상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또 영상촬영에 필요한 경비를 전액 부담하고 출연료를 전액 기부했다고도 전했다.

소속사 측은 박해진이 소방관 달력의 모델로 나서는 등 소방관들을 위한 글로벌 기부 캠페인 ‘핸즈 포 히어로(Hands for Hero)’에 참여하다 소방관들에 대한 인식 부족으로 생기는 사례들을 접한 후 직접 소방안전홍보 영상을 촬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소방관과 박해진의 인연은 2016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 출연하던 박해진은 ‘소원 들어주기’ 행사를 진행했다. 참가자들이 이메일로 사연과 소원을 보내면 추첨을 거쳐 선정된 소원들을 박해진이 직접 들어주는 행사였다.

‘대구 소방서에서 근무하는 아버지를 도와달라’는 소원을 접수한 박해진은 꽃과 홍삼, 간식차와 함께 대구 소방서를 방문했다.

이 인연으로 인터넷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박해진갤러리’ 회원들은 수익을 소방관 처우 개선기금으로 쓰는 소방관 달력을 구매했다. 박해진도 소방관 달력을 함께 구매하며 팬과 스타의 릴레이 기부를 선보였다.

박해진이 출연한 소방안전홍보영상은 각 관공서와 학교, 공공장소에 배포돼 소방관 인식 개선과 소방 안전 홍보에 쓰일 예정이다.

이재빈 인턴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