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여야의 대립이 이어지면서 후반기 원 구성이 늦어지고 있는 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표, 원내수석부대표 회동에서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왼쪽)와 김성태 당대표권한대행이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