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영국대사가 소개하는 '모피리처드'


사이먼 스미스 주한 영국대사(가운데)와 모델들이 12일 서울 중구 정동 주한 영국대사관에서 영국 소형가전 전문 브랜드 ‘모피리처드(Morphy Richards)'의 한국 시장 공식 런칭을 알리며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영국 런던에 본사를 둔 82년 전통의 모피리처드는 영국, 프랑스, 독일, 중국, 호주 등 전 세계 약 20여 개국에 진출해 있으며 전기주전자, 토스터기, 다리미, 청소기 등을 개발 및 판매하고 있다.


최현규 기자 frosted@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