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일 서울 동작구 국립현충원에서 열린 한·미 6.25 전사자 유해 상호봉환 행사에서 하와이를 경유해 한국으로 들어온 미1기병단 소속 고 윤경혁 일병의 유해와 미국으로 가는 신원 미확인의 미군 유해가 운구 되고 있다.


이 행사에는 윤경혁 일병의 유가족과 송영무 국방부 장관, 빈센트 브룩스 UN군 사령관 등이 참석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