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대 녹색환경지원센터,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 공모

환경활동가 및 시민단체와 함께 지역환경현안 해결 추진


인천대학교 녹색환경지원센터(센터장, 김진한 건설환경공학부 교수)는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을 오는 26일까지 15일간 공개 공모한다고 13일 밝혔다.

지역 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은 크게 연구과제와 연구모임으로 구분해 대기(악취), 수질, 폐기물, 토양 및 지하수, 자연환경(생태), 유해화학물질(건강위해성), 환경신기술, 도시환경, 공단환경, 기타 분야 등 총 10개 분야에 대해 공모한다.

지역 내 환경문제로 불편을 겪거나 지속적으로 민원이 발생되고 있는 환경현안을 현실적으로 해결할 수 있는 사업의 필요성이 제기됨에 따라 지역 내 현장 활동가, 시민단체 등을 대상으로 지역 환경현안에 대해 연구하고 대안을 만들어 갈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는 것이다.

인천대는 시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며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 실현할 수 있는 연구에 중점을 두고 있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사업은 건당 특정 주제로 연구를 하는 경우 500만원 이내, 정기적으로 토론회 및 세미나 등을 열면서 논의하는 연구모임은 300만원 이내로 지원한다.

김진한 센터장은 “이번 지역참여형 환경연구 시범사업을 통해 발굴된 지역 참여형 환경연구는 연계가 필요한 경우 2019년도 센터 연구과제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