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는 16일(한국시간) 2018 러시아월드컵 결승전에서 크로아티아를 4-2로 꺾으며 20년 만에 두 번째 트로피를 차지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