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기독실업인회(CBMC·중앙회장 이승율 장로)는 16일 서울 마포구 이 단체 사무국에서 한국중소기업경영자협회 및 한국중소벤처무역협회와 ‘일자리창출 및 창업교육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 CBMC는 이번 협약을 통해 우리나라의 당면 과제인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는데 힘을 쏟을 계획이다.

이를 위해 기업인으로 구성된 멘토단 운영 및 회원사 인턴십, 연수프로그램 등을 실시, 청년들에게 창업경험과 신앙을 전수한다.

이승율 중앙회장은 인사말에서 “다음세대가 일어설 수 있도록 돕고 한국교회를 부흥시키는 단초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CBMC는 다음달 15~17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45차 CBMC 한국대회에서 ’청년 초청 집회’를 열어 창업선교의 지평을 넓히고 다음 세대에 대한 사회 및 교회의 관심을 이끌 예정이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