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30일 오후 대구시 중구 달성공원에서 무더위에 지친 물개 한 마리가 낮잠 자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