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도가 넘는 폭염이 이어지고 있는 8일 서울 송파구 롯데월드 아쿠아리움에서 벨루가가 생선, 제철 과일 등으로 구성된 시원한 특식을 먹고 있다. 이번 특식은 롯데월드 아쿠아리움(대표 박동기)이 영양소가 균형잡힌 식단을 제공하며 해양생물의 건강을 관리하기 위해 진행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