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속에서만 보아온 가상 현실이, 이제는 일상 생활 속으로 다가왔다. 실 생활 속으로 성큼 다가온 가상현실(VR) 플랫폼 개발과 VR 테마파크 운영기업 (주)GMP(대표 박성준)는 롯데백화점과 손잡고 대규모 VR 테마파크 ‘롯데 몬스터 VR’을 롯데백화점 건대 스타시티점에 10일 오픈했다.
‘롯데 백화점 VR’은 롯데백화점 건대 스타시티점 500여평 규모의 대형 테마파크로 60여가지의 VR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규모를 자랑하고있다. ‘롯데 몬스터 VR’은 ‘몬스터 어드벤처’, ‘모스터 큐브’, ‘몬스터 시네마’, ‘몬스터 판타지’등 4가지 테마로 어트랙션 기기들의 외형 디자인및 주변 환경까지 사실감 넘치게 조성되었다. 특히 ‘GPM이 자체 개발한 FTS VR 게임 이스케이프(E.SC)는 약 세로 5미터 공간에서최대 4인까지 멀티플레이를 펼칠 수 있다.
GMP의 박성준 대표는 “롯데 몬스터 VR을 통해 일반 국민들이 VR을 보다 쉽게 이해하고 접할 수 있는 기회와 공간이 되길 바랍니다.라고 밝히며 몬스터 VR이 새로운 가족놀이 공간으로 자리 잡아서 즐거움과 흥미를 바탕으로 한 다양하고 멋진 VR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강민석 선임기자 kang1960218@gmail.com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