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우드 최고의 비주얼리스트이자 독특한 스토리텔링 기법으로 유명한 웨스 앤더슨 감독의 특별전이 열린다.

CGV아트하우스는 웨스 앤더슨 감독의 대표작을 한자리에 모은 ‘웨스 앤더슨 특별전: 판타스틱 웨스 앤더슨 월드’를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특별전은 오는 20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전국 CGV아트하우스 19개관에서 진행된다.

웨스 앤더슨 감독은 섬세하고 정교한 미장센과 환상적인 색채로 잘 알려진 할리우드 최고의 비주얼리스트다. 독보적인 감성과 섬세한 연출, 탄탄한 스토리텔링으로 그만의 독보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해 전 세계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특별전 상영작으로는 ‘바틀 로켓’ ‘문라이즈 킹덤’ ‘다즐링 주식회사’ ‘판타스틱 Mr. 폭스’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5편이 선정됐다. ‘바틀 로켓’은 웨스 앤더슨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이자 국내 미개봉작으로 이번 특별전을 통해 국내에 처음 선보이게 됐다. 제65회 칸영화제 개막작이었던 ‘문라이즈 킹덤’은 카키 스카우트 샘(자레드 길만)과 외톨이 소녀 수지(카라 헤이워드)의 엉뚱한 사랑 이야기다.

이 외에 웨스 앤더슨 사단으로 불리는 오웬 윌슨, 애드리언 브로디, 제이슨 슈왈츠먼 세 배우가 첫 호흡을 맞춘 영화 ‘다즐링 주식회사’와 그의 첫 스톱모션 애니메이션인 ‘판타스틱 Mr. 폭스’도 준비했다. 특히 10월 11일 재개봉을 앞둔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을 특별전을 통해 먼저 만나볼 수 있다. 예매는 9월 11일부터 CGV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가능하다.

CGV아트하우스는 웨스 앤더슨 특별전 개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먼저 특별전을 관람한 모든 관객에게는 10월 11일에 재개봉하는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을 8000원에 볼 수 있는 쿠폰을 증정한다. 또 CGV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특별전 영화를 예매한 고객 중 추첨을 통해 선정된 5명에게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아트북 또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을 모티브로 한 ‘에이치 에비뉴(H AVENUE)’ 호텔 건대점 프리미엄 객실 이용권을 선물할 예정이다.

CGV아트하우스 극장팀 박지예 팀장은 “독특한 상상력과 유머, 독창적인 시각적 스타일로 잘 알려진 웨스 앤더슨은 할리우드에서 가장 유니크한 감독 중 하나로 각광받고 있다”며 “그의 대표작들을 한 자리에 모은 이번 ‘CGV아트하우스 웨스 앤더슨 특별전’은 깊어가는 가을, 감성과 감각을 자극하는 특별한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