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축구 대표팀 평가전 한국 대 칠레의 경기, 기성용 부인 배우 한혜진이 경기를 관람하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