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허경환이 주짓수 대회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눈길을 끌고 있다.

허경환은 16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제1회 로드FC 주짓수 대회 남자 일반부에 출전해 결승전에서 8대 2로 승리해 금메달을 획득했다.



허경환은 이날 첫 경기 시작 1분30초 만에 안문찬을 제압하고 두 번째 경기 상대인 심규현과 판정까지 가는 접전 끝에 8대 2로 승리를 거뒀다. 경기를 마친 뒤 허경환은 “응원해주신 분들게 깔끔한 승리를 보여드려야 했는데 수련이 부족했다”고 말했다.

“이제 곧 마흔인데 지금도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한 허경환은 “어머니가 응원 해주시면서도 걱정을 많이하셨다. 오늘 승리로 멋지게 보답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덧붙였다.

한편 허경환이 출전한 제1회 로드FC 주짓수 대회는 남녀노소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전 세계 1000개의 체육관에서 출전한 유소년 친구들을 비롯해 총 3000여 명이 함께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