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 황미나 인스타그램

예능 프로그램에서 가수 김종민과 소개팅을 한 기상캐스터 황미나가 네티즌의 관심을 받고 있다. 황미나는 16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에서 김종민과 박물관 데이트를 했다.

황미나는 TV조선에서 기상캐스터로 활약하고 있다. OBS에서 근무한 경력도 있다. 깔끔한 진행은 물론, 미모까지 겸비해 황미나가 등장하는 장면을 캡처한 사진이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된 적도 있다.

김종민도 방송에서 “너무 예쁘다” “심쿵(심장이 쿵쾅거린다)한다”며 황미나의 미모를 극찬했다. 그는 데이트 장소에 가기 전 황미나의 소셜미디어 계정을 찾아보고 아름다운 외모에 감탄했다.

황미나와 김종민의 첫 데이트 장소는 역사박물관이었다. 김종민은 기상캐스터인 황미나에게 측우기를 보여주는 등 세심한 모습을 보였다.

황미나 인스타그램에는 행사장에서 찍은 모습, 일상 사진 등이 가득하다. 팔로어는 20만명에 이른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