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은퇴를 선언한 배우 이태임이 10일 득남했다고 스포츠동아가 18일 보도했다.

이태임은 이달 10일 서울의 한 산부인과 병원에서 아들을 낳은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한 상태로 전해졌다.

스포츠동아는 이태임이 출산 예정일인 10일 건강한 아들을 낳았고, 현재 서울 강남의 한 산후조리원에서 몸조리를 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이태임은 임신과 맞물려 연예계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올해 3월 자신의 SNS에 “그동안 많이 고통스러웠다. 앞으로 평범한 삶을 살아가기로 결정했다”고 적었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