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오후 대전 오월드 동물원에서 멸종위기종 퓨마 1마리가 우리를 탈출해 사살됐다.

대전 오월드 측은 이날 오후 5시 15분쯤 사육장에 있던 퓨마가 탈출했다고 119에 신고했다. 대전시는 긴급재난문자를 발송해 주의를 당부했다. 이후 경찰과 소방당국 수색대가 퓨마를 발견해 마취총을 발사했으나 생포에 실패하면서 신고 4시간 30여분만에 사살했다.

이번 사건은 사육사가 우리 청소 후 문관리를 소홀히해 발생했으며 정확한 사고경위를 파악해 오월드 동물원에 경고 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