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

방송인 박미선이 음주운전 차량에 교통사고를 당했다.

20일 스포츠경향에 따르면 박미선은 19일 밤 11시45분경 자유로 이산포 IC에서 대화역 사거리 들어오는 방향에서 정차를 하다 사고를 당했다.

한 차량이 박미선 차 뒤쪽을 그대로 들이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상대 차주는 술을 마신 상태인 것으로 조사됐다.

보도에 따르면 사고 당시 박미선은 울음을 터뜨리며 도와달라고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심각한 부상을 입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