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화순군과 곡성군 경계 지점 백아산에서 20일 조상 묘를 벌초하던 임 모(47) 씨가 1억 원 상당의 천종(天種)산삼 12뿌리를 발견했다. 임 씨는 한국전통심마니협회를 찾아가 감정을 의뢰한 결과 전통 백제산삼의 형태를 갖춘 1억 원대의 천종삼산으로 확인됐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