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무 전 국방부 장관이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이취임식을 마치고 떠나며 직원과 포옹을 하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