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내용과 무관한 어선 자료사진. 뉴시스

제주도 한림 옹포포구 앞바다에서 23일 오전 7시52분쯤 어선이 좌초됐다.

제주해양경찰서 관계자는 “39t 유자망 어선이 옹포포구 북쪽 300m 해상에서 암초에 걸려 좌초됐다”며 “구조대를 투입하고 민간 구조선을 옹원해 오전 9시5분쯤 구조 작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선원은 모두 10명이었다. 해경은 좌초된 어선에서 선원을 모두 구조했다. 선원의 건강에 이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은 선장과 선원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