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뉴시스

전소미가 YG엔터테인먼트 계열사에서 새 둥지를 틀 것으로 보인다.

스포츠조선은 23일 “전소미가 YG엔터테인먼트의 테디가 설립한 더블랙레이블(THE BLACK LABEL)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보도했다.

테디는 YG의 유명 프로듀서 중 하나다. 더블랙레이블은 YG 산하 독립 레이블로, 케이블채널 엠넷 ‘쇼미더머니5'에 출연했던 가수 자이언티, 프로듀서 쿠시가 속해 있다.

전소미는 앞서 지난달 JYP엔터테인먼트의 품에서 떠났다. JYP는 전소미와 전속계약 해지를 합의했다고 밝혔다.

전소미는 엠넷 ‘프로듀스 101'에서 1위를 차지해 걸그룹 아이오아이(IOI)의 일원으로 활동했다.

김철오 기자 kcopd@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