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을 하루 앞둔 23일 오전 경기도 성남 궁내동 경부고속도로 서울요금소 교통센터 상황실 모습. 뉴시스

추석인 24일 전국 곳곳 고속도로는 귀성·귀경 차량이 몰리면서 꽉 막혔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오전 9시40분 기준 “수도권을 빠져나간 차량은 15만대, 빠져나간 차량은 8만대”라고 밝혔다.

전국 고속도로를 이용하는 차량은 총 575만대로 관측된다. 수도권 기준으로 각각 51만대가 빠져나가고 들어올 예정이다.

이날 오전 10시 서울 요금소를 기준으로 승용차를 이용한 주요 도시 간 예상 소요시간은 ▲서울~부산 8시간40분 ▲서울~대전 3시간20분 ▲서울~대구 6시간22분 ▲서울~강릉 3시간50분 ▲서울~광주 6시간10분 ▲서울~목포 6시간20분 ▲서울~울산 8시간1분 등이다.

상행선은 ▲부산~서울 8시간10분 ▲대전~서울 3시간 ▲대구~서울 6시간51분 ▲강릉~서울 3시간10분 ▲광주~서울 6시간30분 ▲목포~서울 7시간70분 ▲울산~서울 8시간20분 등이다.

같은 시간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 금호1교~북대구나들목은 2.2㎞, 북대구나들목~금호분기점 5.5㎞ 구간에서 차량이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또, 부산방향 경부선입구(한남)~잠원나들목 1.1㎞, 기흥동탄나들목~동탄분기점 4.2㎞, 동탄분기점~오산나들목 4.3㎞, 잠원나들목~반포나들목 1.0㎞, 천안나들목~천안분기점 6.6㎞, 옥산하이패스나들목~청주나들목 3.7㎞, 반포나들목~서초나들목 2.1㎞ 구간에서 정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남해고속도로 순천방향 창원분기점~북창원나들목 3.8㎞, 북창원나들목~창원1터널동측 1.3㎞, 창원1터널동측~창원1터널서측 1.6㎞ 구간에서도 차량이 정체하고 있다. 서해안 고속도로 서울방향 소하분기점~금천나들목 3.0㎞ 구간도 마찬가지다.

정체가 가장 극심한 시간은 지방·서울 방향 모두 오후 4시~5시 사이일 것으로 보인다. 지방 방향은 오후 11시에서 자정 사이, 서울 방향은 25일 오전 3시~4시쯤 정체가 해소될 전망이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