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김안과(대표원장 김학철)는 29일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걸으며 편견의 벽을 허무는 인천스페셜올림픽코리아 ‘2018 Together we walk 걷기대회’를 위해 전년에 이어 후원금 500만원을 전달했다.

송도국제도시 센트럴공원에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장애인과 비장애인, 자원봉사자 등 4,000여 명이 참가해 호수 주변 산책로 3.6㎞ 코스를 함께 걸었다.

이 외에도 각종 체험부스와 문화행사, 축하공연, 경품추첨 등 참가자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가 제공됐다.

연수김안과는 이날 후원금 전달식과 함께 김학철 대표원장을 비롯한 여러 임직원들이 걷기대회에 참여하여 이벤트 부스 운영과 함께 발달장애인들과 걷기대회 코스를 걸으며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연수김안과 김학철 대표원장은 “걷기대회를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하나가 되어 보폭을 맞추어 걸었듯이 서로 소통하고 이해한다면 장애인에 대한 인식이 달라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인천스페셜올림픽코리아의 수석부회장으로써 발달장애인들에게 행복과 희망을 심어주는 일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