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정부 시절 댓글공작을 지시해 직권남용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조현오 전 경찰청장이 4일 구속 전 피의자 신문을 받기 위해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으로 들어오고 있다.

최종학 선임기자 choijh@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