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남대 평생교육원 전경

성폭력 문제에 대한 다양한 대책이 요구되는 가운데, 한남대(총장 이덕훈)가 성폭력 상담원 교육훈련 시설로 허가 받아 눈길을 끌고 있다.

8일 한남대에 따르면 이 학교 평생교육원은 지난 9월 성폭력 상담원 교육훈련시설 허가를 받았다.

다음 달부터 교육 프로그램을 개설, 성폭력 상담원 인력을 교육하고 배출한다.

교육은 여성학과 상담심리, 성폭력 관련 법령, 법적절차 및 대응, 피해자지원, 실무실습 등을 배운다.

100시간의 교육 이수를 통해 수료증을 발급한다.

수료자는 성폭력 상담원이나 강사로 활동하게 된다.

한남대 평생교육원은 다음 달 3일부터 내년 1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 13주 동안 교육을 실시한다.

교육생 60명을 모집하고 있다. 누구나 학력제한 없이 지원할 수 있다.

성폭력 상담원 교육훈련시설은 ‘성폭력방지및피해자보호등에 관한 법률’에 의거, 국가여성가족부의 관리감독에 따라 지방자치단체(대전대덕구청)가 설치 및 허가한다.

강전의 한남대 평생교육원장은 “성폭력문제가 사회이슈가 되는 요즘 성폭력 상담 및 성폭력예방, 건전한 성문화 정착에 관심있는 분들이 이 과정에 많이 참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