낸시랭 남편 왕진진, 화장실서 자살시도 “우울증 있다”


팝아티스트 낸시랭 남편 왕진진(본명 전준주)이 극단적 선택을 시도한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안기고 있다.

이데일리 10일 보도에 따르면 왕진진은 이날 새벽 용산구 자신의 집 화장실에서 의식을 잃은 채 발견됐다. 왕진진과 함께 자택에 있던 지인이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자는 “왕진진과 식사 후 함께 그의 집으로 갔다. 화장실에 간 뒤 오랫동안 나오지 않아 문을 열어보니 의식을 잃은 채 누워있었다”고 진술했다.

그에 따르면 왕진진은 최근 우울증을 호소하는 등 정신적인 괴로움을 보였다. 현재 병원서 치료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부인 낸시랭은 현장에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