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담률 인스타그램 캡처

Mnet 힙합 경연프로그램 ‘고등래퍼2’와 ‘쇼미더머니777’로 주목 받은 래퍼 오담률이 ‘패륜 발언 논란’에 휩싸였다.

오담률은 7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자신의 어머니와 마트에서 쇼핑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논란이 된 건 영상 속 어머니를 가리키며 단 문구였다. 오담률은 “인형 사지 말라 해놓고 정작 자기가 좋아하는 률애미” “지능 나보다 어려보인다”라고 썼다. 논란이 가열되자 오담률은 한 차례 사과문을 올렸으나 네티즌의 비판 댓글은 계속됐다.


오담률 인스타그램 캡처

오담률은 9일 다시 한번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저의 생각없는 행동으로 평소에 저를 믿고 따라와주셨던 팬분들께 죄송하다”며 “돌아가신 할머니께서 어머니를 부를 때 ‘률애미야’ 했던 것이 기억에 남아 (어머니께) 애교를 부리곤 했다”고 해명했다. ‘지능 어려보인다’는 발언에 대해서는 “어머니의 소녀 같은 모습에 아들로서 너무 귀엽게 느껴졌다”며 “제 불찰을 정말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누리꾼 반응은 두 가지로 갈렸다. 한 누리꾼은 “오담률 잘못은 하나도 없다고 생각한다”며 “돌아가신 할머니가 어머니를 부르던 호칭이 률애미였다는데 왜 오담률이 사과를 해야하는지 모르겠다”는 댓글을 남겼다.

반면 오담률을 비판하고 나선 한 누리꾼은 “당신이 아들이면 남이 당신 어머니 보고 ‘니애미 니애미’ 할 때 멱살 잡고 싸워야 되는 것”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박선우 인턴기자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