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대가 함께하는 곶감만들기 행사가 11일 오전 서울 광진구 구립 수호천사 어린이집에서 열렸다. 지역노인과 어린이가 함께 곶감을 만들고 있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