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호. 쿠키뉴스 DB

챔피언 타이틀 재탈환을 노리는 이영호가 8강 문턱을 넘을 수 있을까.

아프리카TV는 14일 오후 7시부터 서울 대치동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ASL 시즌6 8강 2주차 경기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앞선 1주차 경기에서 김성현(Last)과 김정우(effort)가 4강에 올랐다.

14일 오후 7시에 펼쳐지는 8강 3경기에서는 김성대와 김윤중이 대결한다. ASL 시즌1 우승자 출신인 김윤중이 김성대를 꺾고 또 한 번의 우승 도전에 나설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이에 맞서는 김성대도 오랜만에 진출한 ASL 8강인만큼 반전을 만들겠다는 각오다.

이어지는 16일 열리는 8강 4경기에는 네 번째 우승 트로피 사냥에 나서는 이영호가 변현제와 맞붙는다. 이영호는 지난 ASL 시즌2부터 시즌4까지 3시즌 연속 우승을 차지한 ASL 절대 강자지만 직전 시즌 8강에서 고배를 마셨다. 챔피언 타이틀 탈환을 위해 벼르고 있는 가운데 다시금 ‘최종병기’의 위력을 보여줄지 관심이 쏠린다.

상대하는 변현제도 최근 좋은 경기력을 보이고 있는 만큼 만만찮은 대결이 될 전망이다.

이다니엘 기자 dn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