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6일 오전 서울 종로구 외교부에서 이임을 앞둔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사령관과 악수하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