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가 CBS 의뢰로 지난달 10월 29일~11월 2일(5일간)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를 한 결과 범진보 진영에선 이낙연 국무총리가, 범보수 진영에선 황교안 전 국무총기가 각각 1위로 집계됐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