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오후 3시 35분쯤 충남 서천군의 한 교량에서 추락한 버스. 충남지방경찰청 제공

8일 오후 3시 35분쯤 충남 서천군 종천면에 위치한 한 다리 아래로 시내버스가 추락했다.

이 사고로 승객 신모(81)씨가 숨지고 버스기사를 포함한 5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 당시 버스에는 이들 6명만이 타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서천=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