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음주운전’ 생중계한 철 없는 여성 BJ 입건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련없는 자료사진. 국민일보DB

음주운전 특별단속 기간에 수천 명이 시청하는 인터넷방송에서 음주운전 장면을 실시간 생중계한 BJ(1인 방송 진행자)가 현장에서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11일 BJ 임모(26·여)씨와 동승자 염모(29)씨를 각각 음주운전과 음주운전 방조 혐의로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2일 오전 8시쯤 서울 강남구 논현동 모 술집에서 인근 모텔까지 700m 가량을 운전하며 이를 인터넷 개인방송 사이트에 내보냈다.

경찰은 이날 오전 8시57분쯤 “BJ가 음주운전 실시간 방송을 하고 있다. 수천 명이 시청 중인데 차 번호는 모르겠다”는 신고를 받았다. 경찰은 신고 내용과 일반적으로 BJ들이 모텔에서 방송을 진행한다는 점을 고려해 주변 숙박업소를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이어 오전 10시쯤 인근 한 모텔 주차장에서 용의 차량을 발견, 모텔 직원의 협조를 얻어 검거에 성공했다. 운전한 임씨의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정지 수준인 0.086%로 알려졌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뉴시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