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전 경남 남해군 창선면 인근 바닷가에 가마우지 2000여 마리가 날아와 월동을 준비하고 있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