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널A '사건 상황실'

항공사 광고 모델 출신 배우인 박채경이 음주운전 교통사고를 냈다. 채널A ‘사건 상황실’은 12일 이 같은 소식을 전하며 피해 차량의 블랙박스 영상도 공개했다.

방송에 따르면 사고는 지난 8일 오후 11시30분쯤 서울 강남구 역삼동 인근 식당 앞에서 발생했다. 음주 상태로 운전대를 잡은 박채경은 정차해 있던 피해 차량의 뒤쪽을 들이받았다. 충격으로 인해 크게 흔들리는 피해 차량의 모습이 블랙박스에 담겼다.

당시 박채경은 옆자리에 여성 동승자도 태우고 있었다. 피해 차량 운전자는 “사고 직후 가해 차량 쪽으로 갔더니 박채경이 내렸다”며 “(박채경은) 비틀거렸고 몸을 가누지 못할 정도였다”고 채널A에 밝혔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의 음주 측정 결과 박채경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피해 차량 운전자는 목과 허리를 다쳐서 입원치료를 받고 있다. 걷는 게 불편한 정도라고 한다.

여성 동승자도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채경은 “드릴 말씀이 없다”는 입장을 채널A 측에 전했다.



박은주 기자 wn1247@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