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소속의 조은희 서울 서초구청장이 선거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됐다.

서울 방배경찰서는 지난달 17일 조 구청장을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조 구청장은 지난해 12월 19일 서초구 주민자치위원 25명에게 1인당 2만9000원짜리 보리굴비를 점심 식사로 접대하고 1만7000원짜리 스카프를 선물로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금액은 모두 112만5000원이다.

경찰은 조 구청장이 6‧13 지방선거 출마를 약 6개월 앞둔 상황에서 선거구 내 단체나 주민들에게 기부할 수 없다는 공직선거법 113조를 위반했다고 판단했다.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유일한 자유한국당 소속인 조 구청장은 2014년 제6회 지방선거에서 서초구청장에 당선됐으며 올해 6‧13 지방선거 재선에 성공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