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 사진은 뉴시스



이재명 경기지사가 네티즌 제보 등을 토대로 ‘혜경궁 김씨 계정 주인이 김혜경이 아니다’는 증거를 SNS에 꾸준히 공개 중이다. 그러나 올릴 때마다 번번이 반박당하고 있다. 그 주체 역시 네티즌이다.

이재명 지사는 21일 페이스북에 “08트위터는 김혜경 아닌 증거. 또 찾았습니다”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사진 두 장을 나란히 비교했는데, 한 장은 자신이 소장한 개인 사진이고, 또 다른 것은 ‘혜경궁 김씨’ 트위터에 과거 올라온 화면이다. 이재명 지사가 ‘08트위터’라고 언급한 것은 ‘혜경궁 김씨’라는 별칭으로 더 잘 알려진 트위터 계정의 아이디 ‘08__hkkim’를 말한다.

이 지사는 “2016. 12. 18. 18:00부터 21:00까지 장모님 생일잔치가 있었다”면서 “식사 전 축하 행사를 준비하고 18:17에 기념사진을 찍은 후 생일축하노래 케잌 절단, 자녀들(3남매) 별로 선물을 전달한 후 식사를 하고 9시가 넘어 헤어졌다”고 했다. 증거로 첨부한 사진에 저장된 촬영 날짜도 공개했다. 김혜경씨가 식당에 앉아 환하게 웃는 장면은 그날 오후 6시17분에 촬영됐다.


그러면서 “그 사이 ‘08트위터’는 @fence1230의 글을 읽고 긴 답글을 써 18:37에 올렸다. 큰딸인 아내가 생일축하 행사 주관 도중에 이 트위터가 활동한 것”이라고 했다. 그날 저녁 시간 김혜경씨는 어머니의 생신 잔치를 위해 소셜미디어에 글을 올릴 시간이 없었다는 주장이다. 이 지사는 “트윗중독으로 의심받는 저도 8년간 6만건을 못 썼는데, 아내가 4년간 4만7000건이나 썼다는 건 불가능하다”고도 했다.

또 “이날 08계정이 많은 글을 썼다는데 18:00부터 21:00 사이 08트위터의 글을 찾아주시면 고맙겠다”며 추가 제보를 부탁했다.


그러나 인터넷에는 즉각 이 지사의 증거 사진을 반박하는 내용이 퍼졌다. 이 지사가 올린 개인 사진과 트위터 화면의 시간대가 보이는 것과 다르게 같은 시간대가 아니라는 네티즌의 주장이다. 이는 트위터의 시간 설정 때문이라고 했다.

이 네티즌은 트위터에서 영문으로 시간이 표시될 경우, 대체로 미국 시각이 노출된다며 이 지사가 공개한 트위터의 실제 작성 날짜는 ‘2016. 12. 18’이 아닌 다음 날이라고 주장했다. 이 네티즌은 현재는 계정 삭제돼 사라진 혜경궁 김씨의 트위터 저장 화면을 반박 증거로 공개하기도 했다. 영상에도 당시 혜경궁 김씨의 글 쓴 날짜는 영문으로 6:37 PM, 18 Dec 2016로 나타난다. 그러나 그 시각 혜경궁 김씨와 트위터로 설전을 주고받은 사람의 트위터 글 날짜는 한글로 적혔는데, 다음 날 오전으로 돼 있다. (포털사이트에서 영상이 노출되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재생할 수 있습니다.)




비슷한 주장은 혜경궁 김씨 트위터 사건의 시민소송단 법률대리인을 맡은 이정렬 변호사도 했다. 이 변호사는 21일 tbs ‘색다른 시선 김종배입니다’에서 “이 지사님께서 증거라고 하면서 올리셨던 그 트위터를 자세하게 보면 거기 트윗을 올린 시간이 나온다. 그런데 그 시간 표시가 어떻게 되어 있냐면요, 시, 분, 일, 월, 연, 이렇게 되어 있다. 우리나라 트위터(로 설정)하면 연, 월, 일, 시, 분, 이렇게 나간다. 그래서 그 트윗 사진에 있는 건 시간대가 한국 시간대가 아닐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 변호사는 또 트위터는 140자 미만의 짧은 글이어서 설령 모임이 있다고 해도, 중간에 썼을 가능성도 있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18일 네티즌 제보로 ‘혜경궁 김씨가 김혜경이 아니다’라며 증거 자료를 공개한 적이 있다. 과거 혜경궁 김씨 트위터에 “난 서울에서 태어나 대대로 서울시에 사는 서울 토박이”라는 글이 올라왔는데, 이는 경기도 성남에 거주하는 김혜경씨가 아니라는 증거가 된다고 했다. 이 지사는 이 글을 곧장 공유하면서 “감사하다”고 인사하기도 했다.



그러나 또 다른 네티즌들은 혜경궁 김씨 트위터에 ‘성남에서 30년(살았다)’ ‘난 성남에서 산다’ 등의 글이 올라온 적이 있다는 반박 주장을 펼쳤다.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