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정우 창녕군수

창원지검 밀양지청은 공직선거법상 기부행위 제한 규정을 어긴 혐의로 한정우 경남 창녕군수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24일 밝혔다.

검찰은 한 군수가 지난 6·13지방선거를 앞두고 지난해 겨울과 올해 봄 사이 창녕군 노인정에 본인의 이름이 인쇄된 달력 6부를 나눠준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검찰은 한 군수가 선거 전 달력을 나눠 준 행위는 선거구민이나 기관· 단체· 시설 등에 기부행위를 금지한 공직선거법(113조)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했다.

심은숙 기자 elmtre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