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KeSPA컵에서 우승을 차지한 kt 롤스터. 쿠키뉴스 DB

각 프로게임단 리빌딩 성과를 미리 엿보는 자리, KeSPA컵이 오는 18일 개막한다.

한국e스포츠협회(KeSPA)는 “오는 18일부터 31일까지 ‘2018 KeSPA컵’을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대회는 라이엇 게임즈의 MOBA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로 치러진다. SBS아프리카TV가 주관 방송사로 참여한다. 총상금은 1억200만 원이다.

올해 KeSPA컵은 16강 토너먼트 2라운드 방식으로 진행된다. 18일 시작되는 1라운드를 통해 상위 라운드에 진출할 4개 팀을 선발한다. 2라운드는 26일부터 진행된다. 1라운드 통과 팀과 시드권을 받은 4개 팀이 맞붙는다. 8강까지는 3전2선승제, 4강 및 결승전은 5전3선승제다.

대회 참가팀은 총 19개 팀이다. 2018 서머 리그 기준 리그 오브 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LCK) 10개 팀과 리그 오브 레전드 챌린저스 코리아(챌린저스) 8개 팀, 대통령배 KeG 우승팀 서울특별시다. 이중 kt 롤스터, 아프리카 프릭스, 킹존 드래곤X, 그리핀은 챔피언십 포인트 상위 시드를 받아 8강에 자동 진출했다.

18일부터 25일까지 진행되는 1라운드는 서울 역삼 액토즈 아레나에서 열린다. 26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되는 2라운드는 서울 대치 아프리카TV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치러진다. 31일 결승전 장소는 추후 공개 예정이다.

윤민섭 기자 flame@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