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허지웅, 혈액암 진단 받고 투병 중에도 ‘아모르파티’ 촬영 완료

‘미만성거대 B세포 림프종’ 진단 받고 현재 항암 치료 중

출처 : 에스팀 엔터테인먼트

JTBC ‘마녀사냥’과 SBS ‘미운우리새끼’에 출연해 인기를 얻은 영화평론가 겸 방송인 허지웅이 혈액암의 일종인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고 항암치료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최근까지도 방영중인 tvN ‘아모르파티’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방송출연을 했던 터라 팬들은 더 충격적이라는 반응이다. 허지웅은 암 진단을 받은 후에도 투병을 하며 이 프로그램의 마지막 촬영까지 모두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출처 : 허지웅 인스타그램

허지웅은 12일 인스타그램에 “악성림프종 진단을 받았습니다. 혈액암의 종류라고 합니다. 붓기와 무기력증이 생긴지 좀 되었는데 미처 큰병의 징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습니다”라며 “확진까지 이르는 요 몇주 동안 생각이 많았습니다. 그나마 다행인건 미리 약속된 일정들을 모두 책임지고 마무리할 수 있었다는 점입니다. 어제 마지막 촬영까지 마쳤습니다. 마음이 편해요”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지난 주부터 항암치료를 시작했습니다. ‘버티는 삶에 관하여’에서 말씀드렸듯이 저는 ‘함께 버티어 나가자’라는 말을 참 좋아합니다. 삶이란 버티어 내는 것 외에는 도무지 다른 방도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면 우리 모두 마음 속에 끝까지 지키고 싶은 문장 하나씩을 담고, 함께 버티어 끝까지 살아냅시다. 이길게요. 고맙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허지웅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십니까, 에스팀 엔터테인먼트입니다.

허지웅씨 건강 관련 공식 입장에 대한 내용입니다. 많은 분이 염려와 걱정을 하실 것이 우려되어 현재 허지웅 씨의 상태를 알려드립니다.

허지웅씨는 최근 여러 스케줄을 소화하던 중, 얼마 전 몸에 이상 증후를 느껴 병원에 방문하였고, 미만성거대 B세포 림프종이라는 진단을 받아 현재 항암 치료를 시작하였습니다.

현재 예정된 모든 일정을 모두 마쳤으며 치료에 전념하여 다시 건강해진 모습으로 찾아 뵐 수 있도록 빠른 쾌유를 빌어주시길 바랍니다.

허지웅씨는 완치를 위해 당분간 치료에 전념할 예정입니다. 여러분의 많은 응원과 격려 부탁 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신혜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