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이 정보보호경영시스템 국제표준인 ‘ISO27001’ 인증을 국내 제약업계 처음으로 따 냈다. 한미약품은 품질(ISO9001)과 환경(ISO14001), 반부패(ISO37001) 분야 등 총 4개의 국제표준 인증을 확보하게 됐다.

ISO27001 인증식은 지난 10일 한미약품 본사에서 진행됐으며 우종수 대표이사와 주한 영국대사관 닉 메타 부대사, 영국표준협회코리아 이종호 대표, 시큐리티인사이드 함병철 대표 등이 참석했다.

ISO27001은 국제표준화기구에서 제정하는 정보보호 경영시스템에 대한 국제 표준이다. 이 표준 인증을 얻으려면 정보보호정책, 물리적 보안, 접근통제, 법적 준거성 등 14개 관리영역 114개 항목에 대한 적정성 평가를 모두 통과해야 한다. 이번 인증으로 한미약품은 자체 개발한 신약 연구정보에 대한 체계적인 보호관리는 물론 글로벌 비즈니스를 위한 필수적 정보보고 요건을 충족할 수 있게 됐다.

한미약품 우종수 대표이사는 “연구개발 성과를 비롯한 다양한 글로벌 비즈니스가 글로벌 수준의 보안체계 아래 더욱 견고해질 수 있도록 사후 관리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민태원 의학전문기자 twmi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