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여자친구가 2년 6개월 만에 컴백했다.

여자친구(소원, 예린, 은하, 유주, 신비, 엄지)의 두 번째 정규앨범 ‘Time for us’ 쇼케이스가 14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 24라이브홀에서 열렸다.

이날 여자친구는 신곡 무대 ‘해야(Sunrise)’를 선보였다.



여자친구의 새 타이틀곡 ‘해야’는 좋아하는 사람을 아직 떠오르지 않는 ‘해’에 비유해 더 깊어지고 있는 소녀의 마음을 표현한 곡으로 전작 ‘밤’과 이어지는 서사를 담고 있다.

여자친구는 데뷔곡 ‘유리구슬’을 시작으로 ‘오늘부터 우리는’ ‘시간을 달려서’ ‘너 그리고 나’ ‘핑거팁’ ‘귀를 기울이면’ ‘여름비’ ‘밤’ 등을 연속으로 히트시키며 독보적인 영역을 구축해왔다.

최민석 기자 yullire@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