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광진구 구의역에서 18일 오후 '청와대로 행진하는 1000인의 김용균들-구의역 김군과 김용균의 만남' 행사를 마친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청와대를 향해 행진하고 있다. 참가자들은 이날 저녁 청와대 사랑채 앞에서 투쟁문화제 '우리가 김용균이다’와 1박2일 노숙투쟁을 진행한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