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일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강남구여성능력개발센터에서 열린 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설맞이 따스미 목도리 뜨기’행사에 참여한 주민들이 목도리를 뜨고 있다.


주민들이 완성한 목도리는 성모자애복지관, 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 관내 사회복지시설에 기부될 예정이다.



뉴시스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