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덕대학교(총장 윤여송)는 전문대 연계 고교 2학년 직업교육 ‘바텐더-바리스타 과정’의 퇴교식을 거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16일 은봉관에서 열린 퇴교식에는 평생교육원장 및 책임교수, 지도교수 등을 비롯한 인덕대 평생교육원 임직원들과 수료생 30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교육 과정을 무사히 수료하고 새롭게 출발하는 학생들의 앞날에 축복과 비전을 제시하는 자리로 마련됐으며, 교육 기간 동안 모범을 보인 학생들을 격려하는 시상식도 열렸다. 성적 우수상에는 예준해 군과 김형우 군이 선정됐으며, 모범상은 이세빈 군과 이수진 양, 공로상은 장현선 양과 이수진 양이 차지했다.

이병열 인덕대 평생교육원장은 축사를 통해 “인덕대 평생교육원은 본질에 맞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운영해 위탁교육과정생들의 만족도를 향상시키는데 심혈을 기울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취업연계를 통해 수료생들이 현장에 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인덕대 바텐더-바리스타 과정은 전문대학의 우수한 인적 및 물적 인프라를 활용해 양질의 직업교육 기회를 제공하고자, 이를 희망하는 고등학교 2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교육의 내실화와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커리큘럼으로, 특히 학생들이 현장에서 바로 적용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실무 중심의 교육이 이뤄졌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