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포스코고 포스월드 전주안 회장(왼쪽)이 괌정부관광청 공식 표창을 수여받고 있다. 인천포스코고등학교 제공

인천포스코고등학교(교장 강익수)는 교내 국제동아리 포스월드가 괌정부관광청으로부터 표창을 공식 수상했다고 16일 밝혔다.

인천포스코고 강익수 교장은 격려사를 통해서 “교육은 현재와 미래의 끊임없는 대화이므로, 우리 학생들이 세계의 주역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미래를 준비시키는 교육’을 인천포스코고는 지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미래 세대가 자발성을 가진 독립적 주체로서, 세계 시대 흐름과 요구를 읽는 인문학적 소양을 지닌 지성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교육에 초점을 두고 있다”며 “인천포스코고 포스월드가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읽는 시대의 신언서판(身言書判) 인재들이 되어주기를 진심으로 바란다”고 격려했다.

국제동아리 포스월드(회장 전주안)는 우리나라와 주요 관계를 맺고 있는 세계 주요도시의 경영경제, 교육문화, 정치사회 등의 배경지식을 폭넓게 학습하고, 특별히 융복합 4차 산업시대를 이끌어갈 인문학적 소양의 글로벌 인재로 성장해 나가기 위해 인천포스코고 학생 중심으로 운영되는 국제동아리(PosWorld International Club in Posco Academy)이다.

괌정부관광청 한국사무소 박세동 대표는 “지난 2016년 인천광역시와 괌주정부(Guam USA)와의 교류활성화 양해각서 체결 이후에 실질적인 청소년 교류활동을 이어온 포스월드에 대해서 괌 정부기관에서도 높이 평가하고 있으며, 포스월드가 청소년 국제동아리로 성장해 나갈 수 있도록 관심을 모아주신 강익수 교장선생님, 김형기 교감선생님 그리고 학교 관계자분들께 감사의 말씀과 이러한 뜻을 학교 측에 전하고자 괌정부관광청장(Jon Nathan P. Denight) 명의의 공식 표창을 수여하게 됐다”고 말했다.

포스월드 전주안 초대회장은 “괌컬쳐데이, 괌푸드페스티벌 등의 괌 국제 행사에 학생들이 직접 참여하면서 아시아의 미국령인 괌 도시의 주요 기능을 복합적으로 배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하며 “올 해에는 포스월드가 다양한 활동으로 인천포스코고를 교내외적으로 더욱 빛내고, 재학생 및 신입생들의 참여를 확대해 운영 체계를 확립하고, 더 나아가 학생들간의 글로벌 마인드를 함께 함양해 나갈 수 있도록 동아리를 잘 이끌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포스월드 지도교사 황성현 선생은 “인천포스코고 학생들을 글로벌 인재로 양성하기 위해 학교뿐 아니라 인천광역시 국제협력관실 및 관계 기관과의 협력 관계를 넓혀가고 있다”며 “특별히 올 해에는 인천시 결연도시인 美 버뱅크, 필라델피아, 호놀룰루를 비롯해 대한민국 임시정부 한국광복군 총사령부가 있었던 중국 충칭시 등의 국제학교와 결연을 맺고자 준비 중”이라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