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인성 인천 중구청장과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18일 인천항만공사의 홍보선(船) 에코누리호 선상에서 긴밀한 업무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지역발전협의체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를 통해 양 기관은 인천항과 원도심 지역사회의 해묵은 현안사항들이 실무논의를 통해 해결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홍인성 인천 중구청장과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등 기관장을 포함한 간부 직원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협약식에서는 ▲인천 내항의 성공적인 재개발 등 중구 지역의 발전을 통한 인천 원도심 재생 활성화 ▲청년창업, 실버인력 고용 등 인천 중구지역 일자리 창출 ▲연안 및 카페리 등 여객 증대를 위한 인천항 관광 활성화 사업지원 ▲노후 항만의 공동 협력 사업 ▲항만발전을 위한 각종 인허가 협의 등 지역발전을 위한 사업에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홍인성 중구청장은 “국가사무인 항만운영의 특성상 항만공사와 자치구간 교류가 적었으나 급변하는 인천항 주변 환경 변화에 신뢰를 바탕으로 함께 논의함으로써 원도심 재생의 핵심 사업인 내항 재개발 사업 등 각종 현안사항 추진과 문제 해결에 크게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