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 부동산 투기 의혹을 받고 있는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당적과 함께 자신을 둘러싼 의혹이 해소될 때까지 문화체육관광위원 활동도 하지 않을 것을 밝힌 뒤 회견장을 나서고 있다.

윤성호 기자 cybercoc@kmib.co.kr


더 보기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