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이 최신 주거 트랜드를 반영한 새로운 주거공간 ‘아지트(AZIT)2.0’을 선보인다.

롯데건설은 2017년 선보인 인테리어 스타일 ‘아지트’를 꾸준한 업그레이드를 통해 진화시킨 아지트 2.0을 올해 새롭게 선보인다고 21일 밝혔다. 아지트2.0은 올 초 분양예정인 ‘길음역 롯데캐슬 클라시아’ 모델하우스에서 첫 선을 보이며 이후 분양하는 모든 사업장에 적용될 예정이다.

아지트는 ‘안락하고 안전하며 거주자의 취향에 꼭 맞는 집, 그 이상의 가치를 가진 나만의 아지트’를 뜻한다. 각각의 글자는 A·실내안전, Z·알찬수납, I·맞춤상품, T·인테리어스타일로 4가지 측면에서 정의한 인테리어 타이틀이다.

롯데건설 인테리어팀은 소비자 트렌드를 조사한 결과 미세먼지 등 환경 문제에 적극적으로 대처하길 원하며, 워라벨(일과 삶의 균형 추구) 유행의 영향으로 휴식과 취미를 즐기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를 올해를 이끌 주거 트렌드 키워드로 ‘안전제일’, ‘취향존중’, ‘뉴트로’(과거를 새롭게 해석하는 현대적 복고)를 선정·반영한 롯데캐슬만의 새로운 주거공간인 아지트 2.0을 개발했다.

A는 안전에 대한 ‘A to Z’로 생활 내 각종 위험 요소와 유해요소로부터 지켜주는 안전하고 건강한 공간을 의미한다. 신발장 내부에는 우산꽂이 겸용 소화기 거치대인 ‘캐슬 세이프티박스’, 안전유리를 샤워부스와 중문, 가구의 유리 도어 등에 적극적으로 사용하고 현관에서부터 미세먼지를 차단할 수 있는 에어샤워기와 주방 공기청정 기능이 있는 식탁 조명 등을 적용했다.

‘Z’는 편리함과 실용성을 겸비한 ‘ZIP’을 의미한다, 자투리 공간 활용도를 넓힌 ‘퍼펙트욕실장’, 부부가 함께 쓰는 ‘듀얼 파우더장’ 등 업그레이드 수납공간을 제공한다. ‘I’는 고객 존중형 맞춤 공간 ‘Is you’로 개인의 취미, 취향, 휴식이 가득한 집에 대응하는 맞춤형 프리미엄 상품으로 ‘캐슬홈가든’ ‘빌트인 와인냉장고’ ‘드림배스룸’ 등을 새로 선보인다. ‘T’ 는 ‘Theme’를 의미하며, ‘액티브 U(유니트 스타일)’ ‘액티브 N(내츄럴)’ ‘액티브 M(모노)’ ‘액티브 E(엘레강스)’ 등 평형별로 전체적 인테리어 컨셉트 4가지 스타일링을 제안한다.

롯데건설 디자인연구소 이정민 팀장은 “소비자들도 인테리어에 많은 관심을 갖고 최신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하는 만큼, 고객이 원하는 인테리어 디자인과 상품을 개발하고 시장의 변화와 트렌드를 리드해 가는 상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정건희 기자 moderat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